견내량

위키도키,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견내량(見乃梁)은 경상남도 거제시 사등면 덕호리와 통영시 용남면 장평리를 잇는 거제대교의 아래 쪽에 위치한 좁은 해협이다. 길이는 약 3 km, 폭은 약 180m, 400m까지 이다.[1]임진왜란한산 대첩의 주요 배경이자, 현재는 거제대교신거제대교가 걸쳐 있는 곳이다. 거제대교는 1971년 4월 8일 준공된 연육교로 갈아 740m, 너비 10m, 높이 53m의 다리이다. 70년대 초반 조선소의 건설로 인구와 물동량이 늘어나자, 신거제대교를 1999년도 4월 20일에 준공하였다. 신거제대교는 4차선의 길이 940m, 폭 20m, 높이 20m로 건설되었다.

1 역사[편집 | ]

견내량, 한산도, 한산대첩 전투 해역

견내량은 고려시대에는 고려 의종이 1170년 - 1173년까지 만 3년간 거제도로 유배되어 전하도(殿下渡)로 불렸고, 임진왜란 때는 옥포해전한산해전의 주요 배경지가 되었다. 특히 한산해전은 7월 5일부터 7월 13일까지 견내량에서부터 한산도 앞바다 그리고 안골포 전투를 벌이는 시발점이 되었다.[2]

2 임진왜란 주요해전의 배경[편집 | ]

임진왜란 당시 조선의 수군은 한 번이라도 패하면, 수로의 주도권을 놓칠 수 있는 절제절명의 위기에 봉착해 있었으므로, 해협과 만을 낀 수륙 합동 작전을 위한 유인작전과 공방전을 하는 전술을 구사하였다. 임진왜란의 주요 해전의 배경이 된 곳은 이러한 좁은 해협과 거센 물길이 존재하고 있었으며, 육지와의 사이에서 바다의 폭이 가장 좁아지는 곳이기 때문에 지금은 모두 교량이 서 있다.

해협 해전 교량 교량길이 연결지 소재지 별칭
칠천량(漆川梁) 칠천량 해전 칠천대교 425m 거제시 하청면 실전리 - 거제시 하청면 어온리 경남 -
견내량(見乃梁) 한산 해전 거제대교 740m 거제시 사등면 덕호리 - 통영시 용남면 장평리 경남 -
노량(露梁)해협 노량 해전 남해대교 660m 남해군 설천면 노량리 - 하동군 금남면 노량리 경남 -
명량(鳴梁)해협 명량 해전 진도대교 484m 해남군 문내면 학동리 - 진도군 내내면 녹진리 전남 울돌목

3 같이 보기[편집 | ]

4 각주[편집 | ]

  1. “거제의 제1문 견내량”. 거제신문. 2008년 10월 16일. 2009년 2월 13일에 확인함. 
  2. “거제시지, 역사 편” (PDF). 거제시. 2008년 10월 16일. 2009년 2월 13일에 확인함.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위키도키는 누구든지 자유롭게 편집할 수 있습니다. 지금바로 로그인하여 기여해 보세요.